Photo Manipulation done by RKNTV Sources: Flickr via creative commons and memes.

Sharks are, without a doubt, one of the more fascinating creatures that live in the ocean. After I saw JAWS as a kid, they are also the most frightening – and since I heard about shark attacks happening every year all over the world, I rarely went to the beach despite the bevy of beautiful scenery available to a teenager growing up.

상어는 의심할 여지 없이 바다에 사는 가장 매혹적인 생물 중 하나입니다. 어렸을 때 JAWS를 본 후 가장 무서운 동물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매년 전 세계에서 상어 공격이 일어난다는 소식을 들었기 때문에 십대가 자라면서 볼 수 있는 아름다운 풍경에도 불구하고 해변에 거의 가지 않았습니다.

But like any creature that lives on this planet, sharks are about as diverse as they can be. So when you hear about shark attacks, you’d most often hear about the predators like Tiger Sharks, Great White Sharks, and Bull Sharks. Those are the ones that are always at the top of any list involved; so despite the infamy they’ve brought to sharks, they’re not the only ones that make up the species that number in the thousands across Earth’s oceans. And ever since I saw the movie called “The Meg” a few years ago, it made me curious as to what else is out there.

그러나 이 행성에 사는 모든 생물과 마찬가지로 상어는 가능한 한 다양합니다. 따라서 상어 공격에 대해 들었을 때 Tiger Shark, Great White Shark 및 Bull Shark와 같은 포식자에 대해 가장 자주 듣게 됩니다. 그것들은 관련된 모든 목록의 맨 위에 항상 있는 것들입니다. 그래서 그들이 상어에게 가져온 악명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지구의 바다를 가로질러 수천 종의 종을 구성하는 유일한 것은 아닙니다. 그리고 몇 년 전에 "Meg"라는 영화를 본 이후로, 그 밖에 무엇이 더 있는지 궁금하게 만들었습니다.

So here are my top 5 picks of the MOST unique sharks I could find that still live in the ocean to this date:

그래서 여기 현재까지 바다에 살고 있는 가장 독특한 상어의 상위 5개 선택이 있습니다:
Greenland Shark – Source: Flickr via creative commons

Greenland sharks – this species of shark is one of the largest sharks to this date. It measures around up to 6.4 m (around 21 ft in length) and comes in at about 1,000 kg (around 2,200 lbs) in weight. They’re not the fastest-moving sea creatures and usually hunt prey that is asleep. Its diet mostly consists of fish and seals – but that isn’t exclusive as their wide open-mouths have been known to suck in just about anything in their path when feeding. They can be found hunting in the upper reaches of Canada’s oceans. What’s surprising about this species of shark is that they can live up to almost 500 years. The last recorded Greenland Shark is believed to be around 392 years old.

그린란드 상어 - 이 상어 종은 현재까지 가장 큰 상어 중 하나입니다. 길이는 약 6.4m(약 21피트)이고 무게는 약 1,000kg(약 2,200파운드)입니다. 그들은 가장 빠르게 움직이는 바다 생물이 아니며 일반적으로 잠자는 먹이를 사냥합니다. 먹이는 주로 물고기와 바다표범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먹이를 줄 때 그들의 넓은 입을 벌리고 있는 것이 경로에 있는 거의 모든 것을 빨아들이는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배타적이지 않습니다. 그들은 캐나다 바다의 상류에서 사냥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이 상어 종의 놀라운 점은 그들이 거의 500년까지 살 수 있다는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기록된 그린란드 상어의 나이는 약 392년으로 추정됩니다.

This species is considered vulnerable among conservationists due to the fact some hunters target them for their oils. They’re also vulnerable to climate change as their hunting ground is around the arctic regions up “north”.

이 종은 일부 사냥꾼이 그들의 오일을 목표로 하기 때문에 환경 보호론자들 사이에서 취약한 것으로 간주됩니다. 또한 사냥터가 "북쪽"의 북극 지역 주변에 있기 때문에 기후 변화에 취약합니다.
Whale Shark – Source: Flickr via creative commons

Whale Sharks – this species of shark is even larger than the Greenland Shark. These sharks can grow over 60 to 70 feet in length (above 18 to over 20 meters) and weighing in at 19 tons to over 40 tons. Also like their distant cousin, the Greenland Sharks, this shark is another slow-moving creature that can be classified as a filter-feeder. Their diet consists of plankton and smaller fish that are sucked into their mouth via ram feeding. This means the Whale Sharks open their mouth and swim forward – gulping in everything in their path. They never use their teeth and digest their food through a unique filtration that occurs down their gullet that separates seawater and food.

고래 상어 - 이 상어 종은 그린란드 상어보다 훨씬 큽니다. 이 상어는 길이가 60~70피트(18~20미터 이상) 이상으로 자랄 수 있으며 무게는 19톤에서 40톤 이상입니다. 또한 그들의 먼 사촌인 Greenland Sharks와 마찬가지로 이 상어는 필터 피더(filter-feeder)로 분류될 수 있는 느리게 움직이는 또 다른 생물입니다. 그들의 식단은 플랑크톤과 숫양 먹이를 통해 입으로 빨려 들어가는 작은 물고기로 구성됩니다. 이것은 고래 상어가 입을 벌리고 앞으로 헤엄쳐 가는 길에 있는 모든 것을 꿀꺽 삼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들은 결코 치아를 사용하지 않으며 해수와 음식을 분리하는 식도 아래에서 발생하는 독특한 여과를 통해 음식을 소화합니다.

The Whale Shark is also the most docile species shark ever encountered. Some of the younger Whale Sharks are even seen playing with humans. Sadly, they’re also endangered due to being illegally hunted for their meat, fins, and oils in places like China.

고래 상어는 또한 이제까지 만난 상어 중 가장 온순한 종입니다. 더 어린 고래 상어 중 일부는 인간과 노는 모습도 보입니다. 슬프게도, 그들은 또한 중국과 같은 곳에서 고기, 지느러미, 기름을 얻기 위해 불법적으로 사냥되어 멸종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Megamouth Shark – Source:  Asahi Shimbun via Getty Images

Megamouth Sharks – this shark species is another type of deep-water filter-feeder shark like the Whale Shark. This species was discovered as “recently” as of November 15, 1976, off the coast of Hawaii. They can grow up to 18 feet (around 5.49 meters long) and can weigh up to 2,679 lbs (a little over 1,215 kg). Their diet is almost the same as the Whale Shark’s diet. They can be found in the Pacific, Atlantic, and Indian Oceans.

Megamouth Sharks - 이 상어 종은 고래 상어와 같은 심해 필터 공급 상어의 또 다른 유형입니다. 이 종은 1976년 11월 15일 하와이 연안에서 "최근"으로 발견되었습니다. 그들은 최대 18피트(약 5.49미터 길이)까지 자랄 수 있으며 무게는 최대 2,679파운드(1,215kg가 약간 넘음)입니다. 그들의 식단은 고래상어의 식단과 거의 동일합니다. 그들은 태평양, 대서양 및 인도양에서 찾을 수 있습니다.

Little is known of their exact numbers, so not even conservationists can guess whether the Megamouths fall into the endangered, or vulnerable category as only roughly 100 specimens of this shark has been sighted – some of which have been accidentally caught, captured, or found dead.

정확한 수는 거의 알려져 있지 않으므로 메가마우스가 멸종 위기에 처하거나 취약한 범주에 속하는지 여부를 보호론자조차 추측할 수 없습니다. 이 상어의 대략 100개 표본만 목격되었습니다. 그중 일부는 실수로 잡히거나 포획되거나 죽은 채로 발견되었습니다. .
Angelshark – Source: The Australian Museum

Australian Angelsharks – this shark is usually found near South Australian waters, hence the name. They can grow up to 31 inches (800 millimeters) in length and look like a Stingray that is mated with a catfish than a shark. They have a wide, vertically compressed body, with large triangular pectoral fins and free trailing flaps. The snout has fringed barbels beside the nostrils and a pair of spiracles. Each of these is set at a distance from the eye of about one and a half times the diameter of the eyes themselves.

Australian Angelsharks – 이 상어는 보통 남호주 해역 근처에서 발견되므로 이름이 붙었습니다. 그들은 길이가 최대 31인치(800밀리미터)까지 자랄 수 있으며 상어보다 메기와 짝을 이루는 가오리처럼 보입니다. 그들은 넓고 수직으로 압축 된 몸을 가지고 있으며 큰 삼각형 가슴 지느러미와 자유로운 꼬리 날개가 있습니다. 주둥이에는 콧구멍 옆에 무늬가 있는 수염과 한 쌍의 기공이 있습니다. 이들 각각은 눈 직경의 약 1.5배만큼 눈으로부터 거리를 두고 설정됩니다.

These little guys like to eat small fish, shrimp, and invertebrates. They’re the kind of predator that likes to do jump-scares as they like to semi-submerged their body in the sediment on the seabed during the day, only to “jump out” at any prey that comes to it. They’re not listed as endangered due to the large population, but they’re known as a “delicacy” in some parts of the world.

이 작은 녀석들은 작은 물고기, 새우, 무척추 동물을 먹는 것을 좋아합니다. 그들은 낮 동안 해저의 퇴적물에 몸을 반쯤 잠기고 싶어하는 점프 겁을 좋아하는 포식자입니다. 인구가 많아 멸종위기종으로 지정되지는 않았지만 일부 지역에서는 "진미"로 알려져 있습니다.
Frilled Shark – Source: Australian Geographic

Frilled Sharks – this is one of the strangest sharks on my list that it’s both classified as a prehistoric relic that should’ve died with the dinosaurs, and yet can still be found alive to this day. Known as a living fossil due to being more primitively eel-like, slightly more reptilian in appearance despite being part of the shark family. They can grow up to over 6 feet long (roughly 2 meters). They can be found around the ocean floor in the upper continental shelf areas of the Atlantic and Pacific oceans respectively. They usually hunt at night and their diet consists of cephalopods, bony fish, and even smaller species of sharks.

Frilled Sharks – 이것은 공룡과 함께 죽었어야 하는 선사 시대 유물로 분류되어 있는 내 목록에서 가장 이상한 상어 중 하나이며, 아직까지도 살아있는 채로 발견될 수 있습니다. 상어과에 속함에도 불구하고 더 원시적으로 뱀장어와 비슷하고 외형이 약간 더 파충류이기 때문에 살아있는 화석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들은 최대 6피트(약 2미터)까지 자랄 수 있습니다. 그들은 각각 대서양과 태평양의 상부 대륙붕 지역의 해저 주변에서 발견할 수 있습니다. 그들은 보통 밤에 사냥을 하고 그들의 식단은 두족류, 경골어류, 그리고 더 작은 종의 상어로 구성됩니다.

They’re not listed as endangered, but they are at risk of becoming that due to the over-fishing of their food supply – not the sharks themselves.

그들은 멸종 위기에 처한 것으로 나열되지 않았지만 상어 자체가 아니라 식량 공급의 남획으로 인해 멸종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And here’s a bonus shark since I didn’t want to pass it up:

그리고 여기 내가 그것을 전달하고 싶지 않았기 때문에 보너스 상어가 있습니다.
Megalodon – Source: sharksider.com

The Megalodon – this species is long extinct, but it’s rumored to grow up to almost 70 feet in length (roughly close to 20 to 22 meters) and may weigh more than close to 40 to 50 tons. They have been estimated to have lived during the Early Miocene to Pliocene age at around 23 to 3.6 million years ago. What they ate is relatively guesswork, but it would probably be any fish smaller than it. Scientists posit that part of the reason for their extinction is due to climate change, and scarcity of food (probably because they ate like no tomorrow).

메갈로돈 - 이 종은 멸종된 지 오래지만 길이가 거의 70피트(약 20~22미터)까지 자라며 무게는 40~50톤에 달할 수 있다는 소문이 있습니다. 그들은 약 2300만년에서 360만년 전의 초기 중신세에서 플라이오세 사이에 살았던 것으로 추정됩니다. 그들이 먹은 것은 비교적 추측이지만 아마도 그것보다 작은 물고기일 것입니다. 과학자들은 멸종 이유 중 일부가 기후 변화와 식량 부족 때문이라고 가정합니다(아마도 그들이 내일처럼 먹지 않았기 때문일 것입니다).

They have zero known predators – except maybe themselves and other larger marine biologics at that time period – and maybe also Jason Statham.

그들에게는 알려진 포식자가 전혀 없습니다. 그 당시 자신과 다른 더 큰 해양 생물을 제외하고는 아마도 제이슨 스타뎀도 있을 것입니다.
Source: The Meg via WarnerBros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