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orgia firefighters swarmed by wasps rescue puppy that fell 15 feet down maintenance hole
[Facebook Screenshot/Fair Use/Credit: Cobb County Fire & Emergency Services]

Cobb County, Georgia, firefighters managed to save a puppy who appears to have fallen inside a manhole despite them being stung by a swarm of yellow jackets.

조지아주 콥 카운티 소방관들은 맨홀에 빠진 것으로 보이는 강아지를 노란색 재킷 떼에 쏘여 구출했습니다.

The firefighters arrived at the scene after residents of an apartment building reported concerns of a whimpering animal somewhere in the area.

아파트 주민들이 지역 어딘가에서 윙윙거리는 동물에 대한 우려를 신고한 후 소방관들이 현장에 도착했습니다.

When the Cobb County Fire Department arrived, they discovered that the cause of the noise was a puppy yelping for help after falling down a 15-foot deep utility hole.

Cobb 카운티 소방서에 도착했을 때 소음의 원인은 15피트 깊이의 다용도 구덩이에서 떨어진 후 도움을 요청하는 강아지의 소리였다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While firefighters were trying to find the dog inside the sewer drain, they accidentally disturbed a wasps nest, according to a Facebook post from the Cobb County Fire Department page.

Cobb County Fire Department 페이지의 Facebook 게시물에 따르면 소방관들이 하수구에서 개를 찾으려고 하던 중 실수로 말벌 둥지를 방해했다고 합니다.

Some crew members were stung, but it did not impede the rescue effort.

일부 소방관들은 쏘였으나 구조 작업에는 지장이 없었다.

Kennesaw’s newest hero from Squad 16, Dominic Simone, grabbed the stuck pup, who did not suffer from injuries from both the fall down the hole and the yellow jackets.

16번 분대에서 Kennesaw의 최신 영웅인 Dominic Simone은 구멍에서 떨어지는 것과 노란색 재킷으로 인한 부상을 입지 않은 갇힌 강아지를 붙잡았습니다.

The firefighters took the rescued dog to Cobb County Animal Services, where it was reunited with its owner.

소방관들은 구조된 개를 Cobb County Animal Services로 데려갔고 그곳에서 주인과 재회했습니다.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