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ant Panda
[Rob Schleiffert - Chengdu giant panda - Creative Commons License]

Wonderful, wonderful news! Giant pandas in China are no longer considered an endangered species, according to Chinese conservation officials.

멋진, 멋진 소식! 중국의 자이언트 판다는 더 이상 멸종위기에 처한 종으로 간주되지 않는다고 중국 환경보호 당국이 밝혔다.

China’s devotion to conservation initiatives and maintaining nature reserves has paid off with a substantial increase in the giant panda population in the wild. The total is now up to 1,800 pandas.

중국의 보존 계획과 자연보호구역 유지에 대한 헌신은 야생 자이언트 판다 개체수의 상당한 증가로 결실을 맺었다. 현재 판다의 수는 1,800마리에 달한다.

The Ministry of Ecology and Environment said Wednesday that the status of giant pandas had been updated to “vulnerable,” Xinhua reports.

신화통신은 생태환경부가 자이언트 판다의 상태가 ‘취약’으로 업데이트됐다고 보도했다.

According to the outlet, as a result of conscious initiatives, there has been a welcome ripple effect, in that Asian elephants, crested ibises, and even the endangered Siberian tiger have also begun to thrive and have seen their population gradually increase.

아시아 코끼리, 따오기, 심지어 멸종위기에 처한 시베리아 호랑이까지 번성하기 시작해 점차 개체수가 증가하는 등 의식적인 시책의 결과로 반가운 파급효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Social media exploded with overwhelmingly positive feedback over the welcome announcement, with related hashtags being read over 10 million times on Weibo.

관련 해시태그가 웨이보에서 1,000만 번 이상 읽히는 등 소셜미디어는 환영 발표에 대한 긍정적인 피드백이 압도적으로 쏟아졌다.

The International Union for Conservation of Nature (IUCN) noted that giant pandas still have an uphill battle ahead.

They pointed out that 35% of their habitat could vanish in the next 80 years due to climate change.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