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ve you heard of 'Cow Cuddling'? It's the hottest new wellness therapy, and it may be beneficial for your psychological wellbeing
[Photo by Lori Greig/Creative Commons License]

A new self-care practice that originated from the Netherlands promises practitioners serenity and is specifically designed to soothe and calm both spirit and body, and it’s called – Cow Cuddling.

네덜란드에서 시작된 새로운 자기 관리 관행은 수련자들에게 평온함을 약속하며 몸과 마음을 진정시키고 진정시키기 위해 특별히 고안되었으며, 이를 소 껴안기(Cow Cuddling)라고 합니다.

What? Cow cuddling? Yup. You heard it right! It’s exactly what it sounds like – resting, hugging, and generally curling up and snuggling with this gentle farm animal. 

뭐? 암소 껴안고? 예. 당신은 그것을 올바르게 들었습니다! 이 부드러운 농장 동물과 쉬고, 껴안고, 일반적으로 몸을 웅크리고 껴안고 있는 것처럼 들립니다.

The Dutch call it “Koe knuffelen,” which translates to “cow hugging,” which is centered on the healing properties of human-to-animal body contact.

네덜란드인은 이를 'Koe knuffelen'이라고 부르는데, 이는 '소 껴안기'로 번역되며, 이는 인간과 동물의 신체 접촉의 치유력에 중점을 둡니다.

Cow cuddlers typically rest against a cow for two to three hours.

젖소를 껴안는 사람은 일반적으로 2~3시간 동안 젖소에 기대어 휴식을 취합니다.

Practitioners attest that the bovine’s slower heartbeat, warmer body temperature, and gigantic size make it an incredibly soothing experience.   

개업의는 소의 느린 심장 박동, 따뜻한 체온 및 거대한 크기가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진정되는 경험을 제공한다고 증명합니다.

“Our heart rate slows down when we get close to them, which has a calming effect. Our brain releases oxytocin, which makes us connect with the cows,” claims Lawrence Fox, who opened a cow cuddling business in Cairns, Australia. 

호주 케언즈에서 젖소 안아주는 사업을 시작한 로렌스 폭스는 "우리의 심장 박동수는 우리가 그들에게 가까이 가면 진정 효과가 있습니다. 우리의 뇌는 옥시토신을 방출하여 우리를 젖소와 연결시켜줍니다."라고 주장합니다.

The cuddling experience is also pleasurable for the cattle themselves. 

껴안는 경험은 소 자신에게도 즐겁습니다.

According to a study by the Applied Animal Behavior Journal, cows show cues of deep relaxation when touched, hugged, and massaged in some regions of their upper back and neck.  

응용 동물 행동 저널(Applied Animal Behavior Journal)의 연구에 따르면, 젖소는 등 위쪽과 목의 일부 부위를 만지고, 안고, 마사지할 때 깊은 이완의 신호를 보입니다.

It seems that heartfelt bonding with bovines may just be what the doctor ordered.

소와의 진심 어린 유대감은 의사가 지시한 것일 수도 있습니다.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