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ger and outrage from people in India and abroad after a 9-year-old black labrador named Bruno was beaten to death and hung by a fishhook by three juveniles in Trivandrum, Kerala, in India.

인도 케랄라주 트리반드룸에서 9세 흑인 래브라도 브루노가 3명의 청소년에게 구타를 받고 낚시줄에 매달린 후 인도와 해외 사람들의 분노와 분노가 일고 있습니다.

The hashtag #JusticeforBruno has started trending over demands for justice for the murder of the dog.

#JusticeforBruno라는 해시태그는 개 살인에 대한 정의를 요구하며 유행하기 시작했다.

Internet users were left stunned speechless after a video showing the violent death of a dog at the hands of three men in Kerala’s Adimalathura went viral on social media.

케랄라의 아디말라투라에서 세 남자의 손에 개가 난폭하게 죽은 영상이 소셜미디어에 퍼지자 누리꾼들은 말문이 막혔다.

The occurrence came to light after one of the labrador owners shared the video on his Facebook page.

이 사건은 래브라도 주인 중 한 명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 영상을 공유한 후 밝혀졌다.

In the offending video, which has now gone viral, Bruno can is seen thrashing in pain as they repeatedly beat him with sticks and bats with his neck tied to the hook of a boat’s fishing bait.

현재 입소문을 타고 있는 동영상에서 브루노 캔은 목이 보트의 낚시 미끼에 묶인 채 막대기와 박쥐로 그를 반복적으로 구타하면서 고통에 몸부림치는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After killing him, his lifeless body was then thrown into the sea by the three persons.

그를 죽인 후 그의 생명 없는 시신은 세 사람에 의해 바다에 던져졌습니다.

The police, meanwhile, have arrested the three youths responsible, including a boy who is still a minor.

한편 경찰은 아직 미성년자인 소년을 포함해 3명의 청소년을 체포했다.

They have been indicted under the Prevention of Cruelty to Animals Act and the Indian Penal Code section about the maiming of animals.

그들은 동물 학대 방지법과 동물 불구에 대한 인도 형법에 따라 기소되었습니다.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