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et Rani, a 20-inch-tall dwarf cow who could be the smallest in the world
[YouTube Screenshot/Fair Use/Credit: Inside Edition]

A cow named Rani, at roughly 20 inches tall is likely the world’s shortest cow.

키가 약 20인치인 라니(Rani)라는 소는 아마도 세계에서 가장 키가 작은 소일 것입니다.

The diminutive bovine only weighs 57 pounds and is so light that farmers can easily carry her around, similar to a puppy.

작은 소는 무게가 57파운드에 불과하고 너무 가벼워서 농부가 강아지처럼 쉽게 그녀를 운반할 수 있습니다.

According to Washington Post’s MariaLuisa Paul, after news agencies starting running Rani’s story, hundreds of thousands of people have defied coronavirus restrictions to visit the farm in Charigram, Bangladesh that she calls home.

워싱턴 포스트의 마리아루이사 폴에 따르면, 통신사들이 라니의 이야기를 보도하기 시작한 후 수십만 명이 코로나바이러스 제한을 무시하고 그녀가 집이라고 부르는 방글라데시 샤리그람의 농장을 방문했습니다.

Kazi Mohammed Abu Sufian, a farmer who lives in the nearby area, proudly boasted that there’s a very high possibility that Rani could get her name entered in the Guinness Book of World Record.

인근에 사는 농부 카지 모하메드 아부 수피안은 라니가 기네스북에 이름을 올릴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자랑스럽게 말했다.

23-month-old Rani is a white Bhutanese cow and is expected not to grow any taller.

23개월 된 Rani는 흰색 부탄 소이며 더 이상 키가 자라지 않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Once her height is confirmed, Rani, which means ‘Queen’ in Bengali, will claim the world’s shortest bovine title, held since 2014 by a 24-inch-tall Indian cow named Manikyam.

키가 확인되면 벵골어로 '여왕'을 의미하는 라니(Rani)가 2014년 이래 키가 24인치인 인도 소 마니캄(Manikyam)이 보유하고 있는 세계에서 가장 짧은 소 타이틀을 차지하게 됩니다.

“She doesn’t eat a lot,” Hasan Howladar, the farm manager, told Reuters.

농장 관리자인 Hasan Howladar는 로이터에 "그녀는 많이 먹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Howladar is confident that his cow is the smallest on Earth that he has officially applied to have Rani certified by the Guinness Book of World Records.

Howladar는 자신의 소가 지구상에서 가장 작다고 자신합니다. 라니가 공식적으로 기네스북에 등재되기를 신청한 것입니다.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