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fort Dog
[Photo by skycaptaintwo/Creative Commons License]

They’re not called ‘Man’s best friend’ for nothing. Whenever we feel down, dogs always step up bring us comfort.

그들은 괜히 ‘인간의 가장 친한 친구’라고 불리지 않는다. 우리가 기분이 안 좋을 때마다, 개들은 항상 우리에게 위안을 줍니다.

Case in point; Nine golden retrievers were flown in from different U.S. states to South Florida to help Miami Surfside condo first responders cope with the emotional toll of the collapse.

마이애미 서프사이드 콘도 긴급구조대가 붕괴로 인한 감정적 피해에 대처할 수 있도록 9대의 골든 리트리버가 미국 각 주에서 사우스 플로리다로 보내졌다.

The retrievers are on standby at the Holy Cross Lutheran Church, while therapy dogs from Miami Dade County Fire Departments are on site of the tragic accident.

리트리버는 홀리 크로스 루터교 교회에 대기하고 있으며 마이애미 데이드 카운티 소방서의 치료견은 비극적인 사고 현장에 있습니다.

Comfort dogs have developed a heightened sensitivity to all forms of distress and are a well-proven and powerful therapy for anxiety and depression.

구조견들은 모든 형태의 고통에 대한 높은 민감도를 개발했으며 불안과 우울증에 대한 잘 입증되고 강력한 치료법입니다.

Miami Dade Fire Department veteran, Capt. Shawn Campana looked at it from a scientific point of view, “When we humans pet dogs and our fingertips touch their skins, our bodies release oxytocin.”

마이애미 데이드 소방서의 베테랑인 Shawn Campana 대위는 "인간이 애완견을 기르고 손가락 끝이 피부를 만질 때 우리 몸은 옥시토신을 방출합니다."라고 과학적인 관점에서 바라보았습니다.

The Oxytocin hormone produces feelings of happiness and comfort; first responders need a lot of it right now.

옥시토신 호르몬은 행복감과 편안함을 느끼게 합니다. 첫 번째 응답자는 지금 많은 것을 필요로 합니다.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