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kyo Olympics: Swiss team says 14 year-old horse used in equestrian competition euthanized after leg injury.
[Twitter Screenshot/Fair Use/Credit: 12News]

Swiss horse Jet Set was put down on Sunday after fracturing his leg during an eventing race at the Tokyo Olympics.

스위스 말 제트 세트(Jet Set)가 일요일 도쿄 올림픽 경기 중 다리 골절상을 당해 쓰러졌습니다.

The 14-year-old horse was in extreme pain after his fall and had to be euthanized due to the severity of the injury, the Swiss Olympic Committee said.

스위스 올림픽 위원회(Swiss Olympic Committee)는 14세의 말이 넘어진 후 극심한 고통을 겪었고 부상의 심각성으로 인해 안락사되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Eventing is a competition where riders and their horses compete in three categories – cross-country, showjumping, and dressage.

이벤트는 라이더와 그들의 말이 크로스컨트리, 쇼점프, 마장마술의 3개 부문에서 경쟁하는 대회입니다.

In the showjumping category, riders make their horses jump while racing at speeds reaching 21 mph.

쇼점프 부문에서 라이더는 21mph에 달하는 속도로 경주하는 동안 말을 점프시킵니다.

Jet Set was hurt after jumping and falling in the final obstacle course. The race had to be halted to get a veterinarian to check the horse.

제트세트는 최종 장애물 코스에서 점프해 넘어져 다쳤다. 경주는 수의사에게 말을 검사하도록 하기 위해 중단되어야 했습니다.

Journalist Patty Huntington posted on Twitter, “It’s a bloody dangerous sport, with often ludicrous obstacles. Jet Set is the fourth horse to die this year in cross country competition.”

기자 패티 헌팅턴(Patty Huntington)은 트위터에 "종종 우스꽝스러운 장애물이 있는 피비린내 나는 위험한 스포츠입니다. 제트 세트는 올해 크로스 컨트리 대회에서 네 번째로 사망한 말입니다."

In a prepared statement, the Equestrian Federation said that ultrasound scans revealed an irreparable rupture in the lower right limb ligament, just above the hoof. The decision was made to put the horse to sleep after consulting with the owners on humane grounds.

준비된 성명에서 승마협회는 초음파 검사 결과 발굽 바로 위 오른쪽 하지 인대가 회복할 수 없는 파열로 드러났다고 밝혔다. 인도적인 차원에서 주인들과 상의한 뒤 말을 재우기로 했다.

Jet Set’s rider, Robin Godel, was unharmed.

젯셋의 기수 로빈 고델은 다치지 않았다.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