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ined California dog eagerly rings bell to urge her owners to let her play with unexpected guests — a bear family swimming in the backyard swimming pool.
[YouTube Screenshot/Fair Use/Credit: Tiffany Kress]

A pet dog named Daisy was recorded by her owner, Tiffany Kress, as she frantically rang a bell, pleading to be let out into the yard.

데이지라는 이름의 애완견은 주인인 Tiffany Kress가 마당으로 나가달라고 미친 듯이 종을 울렸을 때 녹음되었습니다.

The reason? The little doggie wanted to meet a family of bears swimming in their pool in Sierra Madre, California.

이유? 작은 강아지는 캘리포니아 시에라 마드레의 수영장에서 수영하는 곰 가족을 만나고 싶었습니다.

Daisy’s owners trained the rescue dog to ring a stainless steel call bell to alert them if she needed to go outside.

데이지의 주인은 구조견에게 스테인리스 스틸 호출 벨을 울리도록 훈련시켜 그녀가 밖에 나가야 할 때 알려주도록 했습니다.

Tiffany Kress could be heard in the video saying, “I don’t think she can go out right now.” as the sound of a bell can be heard in the background.

영상 속 티파니 크레스는 "지금 밖에 못 나갈 것 같다"고 말했다. 종소리가 배경에서 들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The bears, a mother with her two cubs, left the pool after finishing their bath.

두 마리의 새끼를 안고 있는 어미 곰들은 목욕을 마치고 수영장을 떠났습니다.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