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mans by nature are very sociable creatures – it is both our greatest source of strength and also our greatest weakness. So it shouldn’t come as a surprise that when we lose someone closest to us, be it a fellow human – or a pet – we’ll always feel that loss keenly. And while we have zero control – for the most part – of how we humans “go” – we, as pet owners, are in the unique position of having to decide when it’s time to say goodbye to them, a process called humane euthanasia.

인간은 본질적으로 매우 사교적인 동물입니다. 인간은 가장 큰 힘의 원천이자 가장 큰 약점이기도 합니다. 따라서 우리가 동료 인간이든 애완동물이든 가장 가까운 사람을 잃으면 항상 그 상실감을 강하게 느낀다는 사실이 놀라운 일이 아닙니다. 그리고 대부분의 경우 인간이 "가는" 방식에 대해 전혀 통제할 수 없지만 애완동물 소유자인 우리는 언제 그들과 작별을 고해야 하는지 결정해야 하는 독특한 위치에 있습니다. 이 과정을 인도적 안락사라고 합니다.

But it is always difficult no matter what.

하지만 그것은 무슨 일이 있어도 항상 어렵다.

Many of us who keep pets in our homes view them as family members – and we treat them as such. So it is always disheartening to see signs that they are weakening, aging and/or are sick – we too lose something of ourselves as well. We will always try to give them the best care possible. But what happens when we – and they – can no longer get better? How would you know when is the right time for them to sleep the final sleep?

우리는 집에서 애완동물을 기르는 우리 중 많은 사람들은 그들을 가족 구성원으로 보고, 그들을 대한다. 그래서 그들이 약해지고, 늙고, 그리고/혹은 아프다는 징후를 보는 것은 항상 실망스러운 일이다. – 우리도 역시 우리 자신의 무언가를 잃는다. 우리는 항상 그들에게 가능한 한 최고의 보살핌을 주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하지만 우리가, 그리고 그들이 더 이상 나아질 수 없을 때 어떻게 될까요? 그들이 마지막 잠을 자기에 적당한 시간이 언제인지 어떻게 알 수 있을까요?

I’ve found this video from Veterinarian Lawrence McAfee, from the McAfee Animal Hospital on YouTube, and he helps break it down in a simple and concise way:

수의사 로렌스 맥아피가 유튜브에서 맥아피 동물병원에서 보낸 이 비디오를 찾았습니다. 그는 간단하고 간결한 방법으로 이를 분석하는데 도움을 줄 것입니다.

Source: McAfeeAnimalHospital

close
RKNTV Logo

반가워요 ????

매일 멋진 콘텐츠를 받으려면 가입하세요.

We don’t spam! Read our privacy policy for more info.

회신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의견을 입력하십시오!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십시오.